•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신동빈 “롯데 위해 모든 것을 바친 분… 아버지의 땀 평생 기억하겠다”

조현우 기자입력 : 2020.01.22 07:54:14 | 수정 : 2020.01.22 09:53:04

사진=박태현 기자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오늘의 롯데가 있기까지 아버지가 흘린 땀을 평생 기억하겠다”고 말했다. 

22일 서울 롯데월드몰 8층 콘서트홀에서 열린 고 신격호 명예회장 영결식에서 신 회장은 “아버지는 롯데를 위해 모든 것을 바치신 분”이라면서 이같이 말했다. 

신 회장은 “아버지는 우리나라를 많이 사랑하셨다”면서 “타지에서 많은 고난과 역경을 겪고, 성공을 거두셨어도 고국을 더 기억하셨다”고 추억했다. 

이어 “기업이 조국에 기여해야한다는 생각을 평생 실천했다”면서 “저는 그런 아버지의 모습을 통해 기업인의 사명감과 책임감을 배웠다”고 덧붙였다. 

신 회장은 “아버지는 롯데를 위해 모든 것을 바치신 분”이라면서 “오늘의 롯데가 있기까지 아버지가 흘린 땀을 평생 기억하겠다”고 말했다. 

또 “아버지는 따뜻한 가장으로 가족을 위해 많은 고생과 시련을 겪으셨다”면서 “가족들을 위한 아버지의 헌신과 사랑을 보면서 저는 진정한 어른의 모습을 배웠다”고 말했다. 

신 회장은 “앞으로 역경과 고난을 겪더라도 아버지의 태산 같은 모습을 떠올리며 길을 찾겠다”고 덧붙였다. 

조현우 기자 akgn@kukinews.com / 사진=박태현 기자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