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전북대, 우수 교수‧조교 ‘동행상’…대상에 유기표 교수

연구‧수업‧산학협력 등 8개 부문 26명

소인섭 기자입력 : 2019.11.21 11:02:07 | 수정 : 2019.11.21 11:02:18

전북대학교(총장 김동원)가 지난해 연구와 수업, 산학협력 등 분야에서 탁월한 성과를 거둔 교수와 조교를 선정, 포상했다. 대상은 유기표 교수가 받았다.

김동원 총장은 지난 20일 우수 교수 및 조교 26명에 대한 ‘동행상’ 시상식을 갖고, 연구, 수업 등 성과에 대한 그간의 노고를 격려했다.

이번 시상식에서는 교수업적 평가를 종합적으로 판단해 가장 우수한 성적을 거둔 교수에게 주는 대상을 비롯하여 연구, 수업, 산학협력, 저술, 취업지도, 봉사, 학사지도 등 8개 분야로 나눠 최우수상과 우수상을 수여했다.

특히, 올해부터는 교육공무원 표창 지침 개정을 통하여 젊은 교수들의 연구력 향상과 연구의욕 등을 고취하기 위하여 최근 3년간 동일분야에서 수상한 교수들은 선발 대상에서 제외했으며, 자연계열과 인문사회계열을 구분하여 포상하는 등 다양한 학문분야가 발전할 수 있도록 한 점도 눈에 띈다.

대상은 건축공학과 유기표 교수가 수상했다. 연구 분야에서는 BIN융합공학과 김남훈 교수, 경제학부(경제학) 정호진 교수 등 9명, 수업 분야 물리학과 이홍석 교수, 심리학과 서장원 교수 등 4명, 산학협력 분야 BIN융합공학과 김학용 교수 등 4명, 저술 분야 체육교육과 김대진 교수, 취업지도 분야 고분자섬유나노공학부 김환철 교수, 문헌정보학과 김수정 교수 등 4명, 봉사 분야 수학과 서경식 교수, 행정학과 주상현 교수, 학사지도 분야 동물생명공학과 이세나 조교가 상을 받았다.

김 총장은 “교수님들과 조교 선생님들의 땀과 노력 덕분에 대학 경쟁력이 나날이 높아지고 있다”며 “교수‧조교들에 대한 다양한 활동 지원을 더욱 확대해 우리대학이 지역사회와 따뜻한 동행을 할 수 있는 기반을 다지겠다”고 밝혔다.

전주=소인섭 기자 isso2002@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