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김승수 전주시장, 내년 국가 예산확보 분주

신광영 기자입력 : 2019.11.20 16:04:11 | 수정 : 2019.11.20 16:04:16

전북 전주시는 김승수 전주시장이 국회와 기획재정부를 방문해 전주 발전을 이끌 내년도 국가예산 지원을 건의했다고 20일 밝혔다. 

김 시장은 이날 2020년도 국가예산 배정을 위한 예결소위심사가 열리고 있는 국회를 방문해 김재원 예결위원장(자유한국당, 경북 상주·군위·의성·청송)과 송갑석 의원(더불어민주당, 광주 서구갑) 등을 각각 만나 국회 예결위 심사에 상정된 전주시 국비사업의 감액 방지 및 증액을 위한 당위성을 피력했다.

김 시장은 이 자리에서 국회 상임위 예산심사 후 추가 반영된 전주 로파크 건립(10억), 전북 중소기업연수원 건립(130억), 한국문화원형 콘텐츠 체험·전시관 건립(3억), 무형문화재 전승지원센터 건립(3억), 시장주도형 드론 소재부품 육성사업(10억), 기지제 어린이 생태체험장 조성(7억) 등 주요사업 예산이 국회 예산심사 과정에서 감액되지 않고 증액될 수 있도록 사업 추진 필요성에 대해 설명했다. 

또한 김 시장은 안도걸 예산총괄심의관을 비롯한 기재부 예산관련 주요 간부공무원을 상대로도 전주시 국가예산 확보를 위한 지원을 요청했다.

한편, 김 시장은 지난 6일과 13일에도 국회를 찾아 김광수 의원(민주평화당, 전주시갑), 정운천 의원, 정동영 민주평화당 대표(전주시병), 안호영 의원(더불어민주당, 완주·진안·무주·장수), 송갑석 의원, 전해철 의원(더불어민주당, 안산상록구갑), 이용호 의원(무소속, 남원·임실·순창) 등 지역구 국회의원과 예결위원을 중심으로 국가예산 증액방안에 대해 세부적으로 논의했다. 

신광영 기자 shingy1400@naver.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