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韓 박항서의 베트남, 日 니시노의 태국과 0-0 무승부

韓 박항서의 베트남, 日 니시노의 태국과 0-0 무승부

김미정 기자입력 : 2019.11.20 07:15:38 | 수정 : 2019.11.20 08:11:43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 대표팀이 2022년 카타르 월드컵 2차 예선에서 조 선두를 지켰다.

베트남은 19일 오후 (이하 한국시간) 베트남 하노이 미딘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G조 5차전 홈 경기에서 태국과 0-0 무승부를 기록했다.

3승2무(승점 11)로 무패 행진을 이은 베트남은 G조 선두를 유지했다. 태국(승점 8)은 말레이시아(승점 9)에 2위 자리를 넘겨줬다.

이번 경기는 한일 지도자 대결로도 큰 관심을 모았다. 베트남은 박항서 감독이, 태국은 니시노 아키라 감독이 각각 팀을 이끌고 있다. 두 감독 모두 자국 국가대표팀을 지도한 경험이 있다.

베트남은 전반 27분 페널티킥을 허용해 위기를 맞았지만 태국의 티라톤 분마탄이 골로 연결하지 못했다. 골키퍼 당반람의 선방이 돋보였다.

베트남은 전반 31분 코너킥 기회에서 부이띠엔중이 헤딩슛으로 골을 터뜨렸다. 하지만 공중볼 다툼 도중 골키퍼에게 반칙을 범했다고 주심이 판단해 득점은 무효가 됐다.

두 팀은 전반에 이어 후반에도 득점 없이 경기를 마쳤다.

카타르 월드컵 2차 예선은 40개국이 5개국씩 8개 조로 나뉘어 홈앤드어웨이 방식으로 팀당 8경기를 치른다.

각 조 1위 팀은 최종예선에 직행하고, 2위 팀 가운데 성적이 좋은 4개 팀이 최종예선에 합류한다.

베트남은 내년 3월 말레이시아와 6차전을 갖는다.

김미정 기자 skyfall@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