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나경원 AFP 기사 무엇? 교육 특혜 의혹 보도

장재민 기자입력 : 2019.09.20 06:06:22 | 수정 : 2019.09.25 14:40:24

프랑스 AFP통신사가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 아들의 교육 특혜 의혹을 보도해 네티즌의 관심이 집중됐다.

AFP는 18일(현지시간) '한국 교육 스캔들에 야당 지도자와 예일대 아들이 줄지어 휘말리다'라는 제목의 기사를 내보냈다.

통신은 "새 법무부 장관 지명을 위협한 교육 특혜 스캔들이 아들이 예일대에 재학 중인 야당 원내대표에게까지 번졌다"면서 나 원내대표의 아들 김모씨가 고교시절 서울대 대학원 연구실에 인턴으로 근무해 의공학 포스터 제1저자에 등재한 경위 등을 다뤘다.

그러면서 "(김씨가) 그걸 가지고 엑스포(경진대회)인가 뭔가 나간다고 했었다. 어차피 그게 고등학생이 이해할 수 있는 수준은 아니라서 본인이 알고서 그걸 한 건 아닌 건 확실하다. 그러나 우리가 아이디어를 줬다"는 윤형진 서울대 의대 교수의 KBS 인터뷰를 인용하기도 했다.

또 "나 원내대표 아들 특혜 논란이 조국 장관 딸 관련 의혹과 유사하다"고 지적하면서 "나 원내대표는 조 장관을 가장 강하게 비판한 사람 중 하나였다"고 전했다.

그런가 하면 영국의 텔레그라프도 '한국의 교육 특혜 스캔들이 정치인들의 삭발 이후 확산되고 있다'는 제목으로 비슷한 내용을 보도했다.

텔레그라프는 조 장관 딸의 의혹을 언급하며 "이제는 한국의 주요 야당이 스캔들에 빠질 수 있다"고 비판했다.

장재민 기자 doncici@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