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미우새 측, 구혜선·안재현 이혼 위기에 "방송분 수정·편집 중"

미우새 측, 구혜선·안재현 이혼 위기에 "방송분 수정·편집 중"

민수미 기자입력 : 2019.08.18 17:43:01 | 수정 : 2019.08.18 17:43:16

사진=SBS 제공

배우 구혜선, 안재현 부부의 이혼 관련 불화설에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 제작진이 방송분을 일부 수정·편집하기로 결정했다.

미운 우리 새끼 측은 18일 “제작진도 구혜선씨 관련 내용을 당일 기사로 알게 되어 당혹스런 입장”이라면서 “현재 사전녹화로 제작이 완료된 방송분을 일부 수정, 편집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이어 “오늘 방송에 차질이 없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구혜선은 이날 새벽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안재현과의 불화를 언급했다. 구혜선은 “남편이 권태기로 이혼을 원한다”라면서 가정을 지키고 싶다는 입장과 함께 두 사람이 나눈 문자 메시지를 공개했다.

구혜선과 안재현의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 측은 “두 사람이 결국 고민 끝에 함께할 수 없다고 판단해 이혼을 조정중이며 상당 부분 진행됐다”라고 전했다. 

이에 구혜선은 다시 “타인에게 저를 욕한 것을 보고 배신감에 이혼 이야기는 오고 갔으나 아직 사인하고 합의한 상황은 전혀 아니다”라면서 “저와는 상의되지 않은 보도다. 저는 가정을 지키고 싶다”고 반박했다.

민수미 기자 min@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