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영재학교 학생, 시험기간 교사연구실 무단 침입

송금종 기자입력 : 2019.07.11 18:22:45 | 수정 : 2019.07.11 18:22:48

연합뉴스

한국과학영재학교(한과영) 학생이 기말고사 기간에 교사연구실에 침입한 사실이 드러났다. 

11일 한과영에 따르면 재학생 A군이 지난달 17일 오후 교실동 5층 수리정보과학부 사무실과 교사연구실에 무단 침입했다. 학교는 이날부터 21일까지 기말고사 기간이었다. 시험 기간 전 교사연구실 등에 학생들이 찾아가는 행위는 금지된다.

A 군은 자율학습시간에 교실을 나와 사무실과 연구실에 들어갔고 바로 옆 사무실에서 근무하던 교사들에게 적발됐다. A 군은 12일 새벽에도 기숙사를 나와 30분간 주변을 배회하다가 방으로 들어간 것으로 알려졌다. 

본교 재학생들은 전원 기숙사 생활을 한다. 규정상 재학생은 점호를 마치고 자정 이후 기숙사 밖으로 나갈 수 없다. 학교 측은 A 군이 과잉행동 장애와 심한 불안 증세를 보여 학부모에게 인계하고 지난 2일 징계위원회를 열었다.

시험문제지 유출은 없었던 것으로 전해진다. 징계위는 A 군에게 특별교육 이수 10일을 명령했다. 또 장학금 자격 상실과 수학 0점 처리를 결정했다.

송금종 기자 song@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