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KFC ‘닭껍질 튀김’ 소비자 반응 ‘대박’ 매진

6개 지점 판매, 인도네시아서 팔던 제품 한국식 변형

노상우 기자입력 : 2019.06.19 21:30:34 | 수정 : 2019.06.19 21:30:38

사진=KFC

KFC 닭껍질 튀김이 판매 첫날 대박을 터뜨렸다.

19일 식품업계에 따르면 치킨·버거 프랜차이즈 KFC가 전국 6개 매장에 한정 출시한 ‘닭껍질튀김’이 전 매장에서 동이 났다.

출시일인 19일 아침부터 SNS를 통해 입소문이 나더니 오후 2시경 제품이 매진된 것. 닭껍질 튀김을 판매하는 6개 지점 앞에는 ‘닭껍질 튀김’을 먹으려는 소비자가 길게 줄 서는 등 많은 관심을 보였다. 

KFC의 ‘닭껍질 튀김’은 닭의 껍질 부위만 튀긴 것으로 인도네시아에서 팔던 제품을 한국인의 입맛에 맞게 변형해 내놓은 제품이다. 

국내에서는 강남역점·경성대부경대점·노량진역점·수원인계DT점·연신내역점·한국외대점 등 6곳에서만 판매하고 있다. 판매 첫날 경성대부경대점은 700개, 나머지 지점은 930개의 수량을 준비했지만, 반나절 만에 모두 팔렸다.

KFC는 애초 이 제품을 6개 지점에서만 판다고 밝혔지만, 소비자들의 반응이 예상을 뛰어넘어 판매 확대 가능성도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다만 닭가슴살 부분의 껍질을 손으로 작업하기 때문에 대량으로 물량을 공급하기는 어려운 것으로 알려졌다.

노상우 기자 nswreal@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