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남부발전-에너지재단, 부산대 밀양캠퍼스에 181kW규모 태양광 발전설비 지원

강우권 기자입력 : 2019.06.18 22:28:02 | 수정 : 2019.06.18 23:43:42

한국남부발전과 한국에너지재단은 18일 부산대학교 밀양캠퍼스에서 '태양광 활용 청년 Career-Start 지원사업' 태양광발전소 준공식을 가졌다.

지원 기금은 한국남부발전의 사회공헌 기금으로 대학교에 태양광 발전설비를 지원해 발생한 태양광 수익금을 활용해 젊은 청년들의 취업과 창업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한국에너지재단이 함께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설비규모는 181kW로 유휴공간인 주차장에 태양광 발전설비를 설치해 공간 활용도를 높이고, 동시에 취업과 창업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연간 약 4800만원의 수익금이 부산대학교에서 활용될 계획이다.

한국에너지재단 최영선 사무총장은 "요즘 취업과 창업의 문턱이 높아져 학교의 지원이 무엇보다 중요한 것으로 알고 있다"며 "태양광 발전설비 수익금으로 청년들의 취업과 창업에 힘을 보태 그들의 열정과 도전에 지원해 그들의 미래를 태양광처럼 밝혀 성공에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밀양=강우권 기자 kwg1050@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