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조현, 과거 ‘SNL’ 출연 당시에도 19금 댄스로 눈길…“라면 먹고 갈래요”

조현, 과거 ‘SNL’ 출연 당시에도 19금 댄스로 눈길…“라면 먹고 갈래요”

김미정 기자입력 : 2019.06.18 06:26:23 | 수정 : 2019.06.18 06:31:58

그룹 베리굿 조현의 게임 캐릭터 코스프레 의상을 두고 갑론을박이 한창이다.

조현은 지난 17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에스플렉스센터 OGN e스타디움에서 열린 ‘게임돌림픽 2019: 골든카드’에 참석했다.

이날 조현은 온라인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의 인기 캐릭터 아리 코스프레 의상을 입고 포토월에 등장해 플래시 세례를 받았다.

그러나 조현의 사진이 공개된 후 그를 둘러싼 선정성 논란이 일었다. 가터 벨트를 착용한 모습 등에 일부 누리꾼들이 불만의 목소리를 높인 것.

하지만 일각에서는 게임 속 캐릭터를 그대로 재현한 코스프레가 뭐가 문제냐는 입장도 많다.

논란이 이어지자 조현의 소속사 제이티지엔터테인먼트는 “프로그램을 위해 주최 측과 협의 후 코스프레를 완벽하게 소화하기 위해 준비해준 의상을 착용했다”고 설명했다.

 

이 가운데 조현이 과거 ‘SNL 코리아’에 출연 모습이 덩달아 화제다.

조현은 2016년 방송된 tvN ‘SNL코리아8’의 한 코너에 출연해 19금 수위 댄스 등으로 거침없는 매력을 드러냈다.

특히 조현은 몸매가 훤히 드러나는 패션을 입고, 유세윤의 넋을 빼놓았다.

해당 방송에서 조현은 볼 뽀뽀와 함께 “나 혼자 사는데 오늘 우리 집에서 라면 먹고 갈래요?”라고 물어 유세윤을 얼어붙게 했다.

김미정 기자 skyfall@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