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송현정 KBS기자, 대통령 대담 태도논란에…靑 “대통령 불쾌해하지 않아”

“문재인 대통령 오히려 ‘대담에서 더 공격적 공방 오갔어도 괜찮았겠다’ 언급”

이영수 기자입력 : 2019.05.10 12:45:12 | 수정 : 2019.05.10 13:11:28

“문재인 대통령은 불쾌해하거나 하지 않았다. 오히려 ‘더 공격적인 공방이 오갔어도 괜찮았겠다’고 말씀을 하시더라”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문재인 대통령이 전날 출연한 KBS 특집 대담에서 진행을 맡은 KBS 송현정 기자의 태도를 놓고 일각에서 논란이 불거진 것과 관련해 이같이 밝혔다고 10일 연합뉴스가 전했다.

이 관계자는 이날 기자들을 만나 “진행자에게 과도한 비난이 쏟아지고 있는 것 아닌가”라는 질문이 나오자, “비난 여론에 대해 청와대가 판단해 언급하는 것은 적절치 않아 보인다”고 덧붙였다.

특히 이 관계자는 “문 대통령은 오히려 ‘더 공격적인 공방이 오갔어도 괜찮았겠다’고 말씀을 하시더라”라고 대담 후 대통령 반응을 전했다.

앞서 문 대통령의 대담 방송이 종료된 후 온라인에서는 송 기자의 진행에 대한 비난 여론이 나왔고, 이 여파로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대담은 검증된 실력을 가진 대담자와 하도록 해달라’라는 제목의 청원 글도 올라왔다.

이영수 기자 juny@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