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하태경 “진선미 여가부 장관은 여자 전두환입니까?”

이영수 기자입력 : 2019.02.17 09:09:07 | 수정 : 2019.02.17 09:09:13

바른미래당 하태경 의원은 17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여가부 장관은 여자 전두환입니까? 음악방송에 마른 몸매, 하얀 피부, 예쁜 아이돌 동시 출연은 안된답니다. 군사독재 시대 때 두발 단속, 스커트 단속과 뭐가 다릅니까? 왜 외모에 대해 여가부 기준으로 단속합니까? 외모에 객관적인 기준이 있습니까? 닮았든 안닮았든 그건 정부가 평가할 문제가 아니고 국민들 주관적 취향의 문제입니다. 진선미 장관은 여가부가 왜 없어져야 하는지 웅변대회 하는 것 같습니다”라고 지적했다.

하 의원은 “방심위는 인터넷 검열, 여가부는 외모 검열! 적폐 청산이 모자라 민주주의까지 청산하고 있습니다. 문정권은 광주 민주화운동을 폭동이라 부르는 일부 한국당 의원들과 뭐가 다릅니까? 반독재 투쟁 깃발을 다시 들어야 할 때가 온 것 같습니다”라고 강조했다.
이영수 기자 juny@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