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SK증권 “삼성바이오로직스, 분식회계 결론날 경우 거래정지 가능성”

유수환 기자입력 : 2018.11.14 09:11:16 | 수정 : 2018.11.14 09:11:31

SK증권은 14일 삼성바이오로직스에 대해 “금융당국(증권선물위원회)가 삼성바이오로직스에 대한 분식회계 혐의를 최종적으로 결론 낼 경우 ‘매매거래정지’ 가능성이 있다”며 기존 목표주가 66만원에서 50만원으로 대폭 하향 조정했다.

SK증권 이달미 연구원은 “언론보도에 따르면 분식회계 혐의에 대해 고의성이 인정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연구원은 “고의성을 인정할 경우 주식은 즉시 매매거래정지될 예정이며 거래소가 자체적으로 상장 적격성 실질심사 15일(15일 추가도 가능) 진행한다. 이어 상장폐지여부 결정이 나지 않으면 20일 이내 기업심사위원회 소집에 들어간다”고 설명했다. 

이어 “회계 불확실성을 제외하고 2019년 실적개선세 및 상대적으로 크지 않은 휴미라 약가인하 영향 감안 시 투자의견 매수가 타당하다”고 말했다.

이 연구원은 “올해 하반기 완공된 3공장 가동이 2019년부터 본격화하면서 가동률 상승이 예상되고, 공장 가동률이 60%에서 80%로 상승하면서 실적개선을 견인할 전망”이라며 “실적은 상반기보다 하반기 개선폭이 더욱 클 것”으로 관측했다.

유수환 기자 shwan9@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